삽겹살 먹을 때 얄미운 사람들

 

- 불판에 삼겹살을 올려놓고 한쪽 구석부터 차례로 뒤집고 있는데 딴청하고 있다가 곧바로

   뒤따라오며 뒤집어놓은 삼겹살을 다시 하나씩 뒤집고 있는 사람

- 1인분 주문하면 대부분 안 되는 줄 알면서도 같이 있는 사람 쪽팔리게 큰 소리로 1인분

   추가로 주문하는 사람

- 구멍이 숭숭 뚫린 불판에 구워먹으면서 나중에 밥 비벼 달라고 우기는 사람

- 기껏 삼겹살을 주문했더니 그때서야 ‘ 다이옥신 ’이 어떻고 ‘ 암유발물질 ’이 어떻고 하며

   열변을 토하는 사람

- 마늘을 모두 불판 위에 던지듯 올려놓고 자신은 하나도 안 먹는 사람

- 자기 옷은 냄새 밴다고 한쪽 구석에 걸어놓고 남의 옷을 무릎 위에 올려놓는 사람.
 

   그것도 모자라 거기에 쌈장 흘리는 사람

- 밥 먹으며 열변을 토하다 입에 들은 음식을 삼겹살이 구워 지는 불판 위로 계속 내뱉듯

   튀는 사람

- 음식이 오기 전에 부지런히 콧구멍을 후비고 있다가 삼겹살이 오기 무섭게 알미늄 호일을

   불판에 꼼꼼히 깔고 있는 사람

- 처음 삼겹살을 불판에 올려놓고 먹음직스럽게 생긴 한 점을 골라 구워지기만을 기다리며

   눈여겨 보고 있는데 채 구워지기도 전에 맛있게 생겼다며 홀랑 집어가는 사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