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말 끝까지 들으라구....

 

     있잖아,

     널 ...

     ....

     ....

     ....

     ....

     ....

     ....

     ....

     뛰기 좋아하냐?

 

     이런 것들을 보며 또 하나의 유머가 생각나네요.

     우리 말은 끝까지 들어야 한다는 이 진리

     (참 이것도 농담의 일종이죠? 조선말 끝까지 들으라구....)

     띄어쓰기 가지고 이런 묘수를 부리다니 참 재미있죠? 볼수록 웃낍니다.

 

     * 씨발..........................라 먹어야되.. 수박은...

     * 절 좋아해요?...................난 교회 좋아하는데....

     * 십팔년............................동안 널 기다렸어...

     * 나 오늘 여자랑 잔다.........르크 본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