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토리 홈

방지일 원로목사

 

           

4회 한국교회 연합과 일치상 시상식

 

  

 

한국기독교복음단체총연합회는 ‘제4회 한국교회 연합과 일치상’ 수상자에 방지일 목사, 최성규 목사, 노승숙 장로를 선정하고 15일 시상식을 가졌습니다.

 

한국교회 최고원로인 방지일 목사는 ‘평양 장대현 성령 백년 부흥운동’을 계승하고 한국교회 정체성을 세웠다는 점이, 인천순복음교회 최성규 목사는 기독교적이며 성경적인 효도학 정립을 통해 계층간 화합을 주도하였다는 점이 인정받아 선정됐습니다.

또한 평신도 부분 수상자인 국민일보 회장 노승숙 장로는 종합일간지를 창간해 한국교회 대변지로써 연합과 일치를 보여줬다는 점이 인정받아 각각 선정됐습니다.

 

세계복음화협의회 대표총재 피종진 목사, 여의도순복음교회 이영훈 목사 등 교계지도자들이 참석한 이번 시상식에서 수상자들은 하나님께 감사하며 ‘빛과 소금의 역할을 감당하고 한국교회 연합에 힘쓸 것’을 다짐했습니다.

고성은 기자